나의 아이들과 - 하편

나의 아이들과 - 하편

토토이슈 0 13 07.11 16:36

나의 아이들과 2 




이 글은 사실이 아니고 허구임을 밝히며 만 19세 미만은 절대로 읽지마시기 바랍니다. 

이 글은 영문을 번역한 것이나 약간의 수정이나 첨가가 되어진 것임을 밝힘니다. 

이 글을 읽고 좋으면 취할 것이요 나쁘면 경계로 삼아야 할 것을 명심하십시오. 





어느날 엘리샤는 오후에 자기 친구의 집으로 간다고 했기에 그녀는 집에 없었다. 

내가 집으로 돌아왔을 때 톰은 나에게 옷을 벗으라고 했으며 그래서 나는 옷을 벗었다. 

그리고 그를 침상으로 데리고가서 그곳에 앉혔다. 


그의 앞에 무릎을 꿇은 나는 그의 자지를 빨기 시작했으며 이제 막 엘리샤가 집안으로 들어왔을 때까지 나는 최선을 다해서 그의 

자지 밑둥까지 나의 입속에 넣으며 빨고 있었다. 

톰과 나는 그곳에 앉자있는 체 놀라서 함께 움직이지도 못했습니다. 

나는 마루바닥에 알몸으로 앉자서 나의 보지를 손가락으로 비벼대며 나의 입에 그의 자지가 물려있는 상황이었다. 


우리는 그녀를 놀란 눈으로 응시했습니다. 

"빌어먹을 암캐! 그것이 엄마가 나를 오빠의 방에 못들어가게 한 이유군요!"하며 그녀는 나에게 고함을 질렀다. 

그 후로 몇주일 동안 톰과 나는 섹스를 멈추었고, 엘리샤는 나에게 말을 하지 않았다. 


두달 후에 나는 도저히 참을 수가 없었으며 톰의 자지를 빨면서 나의 오르가즘을 갖고 싶었다. 

그래서 나의 침대에서 나와 잠옷을 벗고 그의 방으로 갔다. 

그와 첫경험을 가진지 2년이 흘렀으며 지금 그의 방문은 닫혀있었다. 

나는 조심스럽게 그의 방문을 열고 들어가서 전등을 켰다. 


맙소사! 나는 내가 본 것을 믿을 수가 없었다. 

엘리샤가 톰의 자지위에 다리를 벌리고 앉자 한참 그와 성교를 하던 중이었던 것이다. 

그녀는 자신의 몸을 상하로 움직여 방아를 찧고 있었는데 그녀의 유방은 출렁거렸으며 행위를 멈추지 않았다. 

그녀의 손들은 톰의 가슴위를 누르고 있었으며 그녀는 나를 똑바로 쳐다보았다. 


"안녕, 엄마. 엄마가 오빠와 성교를 할 수 있다면 나도 할 수 있어요."하며 그녀는 웃으면서 단호하게 말을 하는 것이었다. 

나는 그의 방에서 나와 나의 방으로 들어가서 침대위에서 울음을 터트렸다. 

내가 한 것이라고는 이제까지 2년 동안 나의 아들과 섹스를 한 것이었다. 


나의 딸도 마찬가지다. 

얼마나 오랫동안 이렇게 해왔을까? 

그녀는 얼마나 오랫동안 그와 성교를 했을까? 

나는 담요속으로 들어가서 공처럼 웅크렸다. 


내가 일어나서 시계를 보니 아침 10시였다. 

나는 잠에 빠진 것을 기억할 수가 없었으며 꿈속에서 조차 그것을 기억하고 싶지 않았다. 

나는 일어나 욕실로 가서 샤워를 했습니다. 

내가 거실로 들어갔을 때 톰과 엘리샤는 둘다 알몸으로 침상위에 앉자있었다. 


나는 그들을 바라보았지만 아무말도 하지 않고 부엌으로 가서 아침식사을 준비했습니다. 

"너희들 아침식사가 준비되었다."하며 나는 거실에 있는 그들을 불렀다. 

엘리샤가 먼저와서 자리에 앉잤고, 그 다음에 톰이 와서 앉잤으며 우리는 조용히 먹기 시작했습니다. 


주말이 지나가고 나는 가끔씩 알몸으로 있는 그들을 보곤 했습니다. 

그 다음주 금요일 밤이었다. 

내가 직장에서 집으로 돌아왔을 때 엘리샤는 톰의 앞에서 무릎을 꿇고 그의 자지를 빨고 있었다. 

난 그곳에 서서 그들을 쳐다보았다. 


그는 그녀의 입속에 사정을 했으며 그녀는 그의 정액을 나에게 보여주기위해서 자신의 입을 벌려 나에게 보여주었다. 

그리고나서 그녀는 그것을 삼켜 버렸다. 

나는 질투를 느꼈으며 화가 났다. 

그 정액은 나의 것이었다. 


나는 몇주일 동안 그의 정액을 맛보기위해서 기달려왔으며 참아왔다. 

더 이상 참을 수가 없던 나는 옷을 벗어 던지고 톰에게 걸어가서 그의 앞에 주저앉자 그의 자지가 다시 단단해질 때까지 그의 

자지를 스트로킹을 하였다. 

그러면서 다른 손으로 스스로 나의 축축해진 보지와 항문을 벌려 손가락으로 마찰시키며 애무를 했습니다. 


나의 애무에 만족했는지 그는 금방 단단해져 갔고, 나는 일어나서 몸을 돌려 그의 자지위에 나의 엉덩이를 올려났다. 

그의 자지는 나의 항문속으로 미끄러져 들어오기 시작했습니다. 

나는 거의 4년동안 아날 섹스를 하지 않고 있었기에 처음에 그것은 아팠다. 


엘리샤에게 도전장을 던지듯이 그녀를 쳐다보았다. 

나의 마음속에서는 그렇게 하기위해서 그녀에게 덤비고 있었다. 

그녀는 마루위에 앉자서 자위를 하기 시작했으며 얼굴 전체에 미소를 지으며 의도적으로 나를 쳐다보았다. 

나는 여전히 그의 자지에 나의 항문을 찔러대며 상하로 절구를 찧고 있던 중이었다. 


나의 항문속을 들랑거리는 그의 자지는 너무나 좋은 느낌이었다. 

나는 손을 아래로 뻗어 그의 음낭을 나의 손안에 감싸 쥐었다. 

나는 이제 그가 사정을 할 순간이 다가온 것을 알고 있었으며 그것을 기달렸다. 


나는 곧 그에게서 얼어나서 몸을 돌려 그의 앞에 무릎을 꿇고 앉자 그를 끝까지 수음시켜 나의 축 늘어진 유방과 배위에 그의 

정액을 분출시켰다. 

그 다음에 무슨 일이 일어날지 나는 준비가 되어있지 않았다. 

엘리샤가 나에게 다가오더니 나의 몸에 묻은 그의 정액들을 핥아먹기 시작을 하는 것이었다. 

그리고나서 그녀는 나를 뒤로 밀어서 마루바닥에 눕게 만들었다. 


그리고 나의 배위에 걸터앉더니 나를 보고 미소를 지으며 나의 유방을 주무르기 시작했습니다. 

난 단지 그녀를 멍한 표정으로 쳐다볼 뿐이었다. 

톰은 욕실로 들어가더니 몇분 후에 돌아왔다. 

엘리샤는 나의 몸위에 납작하게 엎드리더니 자신의 혀를 나의 입속에 넣어왔다. 


톰은 우리의 다리 사이에 서있었는데 그는 무릎을 꿇더니 뒤에서 그녀의 보지속에 자신의 자지를 삽입하는 것이었다. 

그가 엘리샤의 보지속에 자신의 자지를 깊게 찔러가자 그의 음낭이 나의 보지에 쿵쿵 부딪치는 것이었다. 

엘리샤는 스스로 몸을 일으켜서 나의 몸에서 아래로 내려갔는데 톰도 그녀의 움직임을 따랐기에 그들의 결합은 빠지지 않았다. 


엘리샤의 손이 나의 넓적다리로 가서는 나의 양다리를 들어올려 자신의 어깨위에 올려놓은 후 자신의 입을 벌려 나의 보지를 덥썩 

덮어 버리는 것이었다. 

톰은 여전히 그녀의 보지속에 자신의 자지를 때려 박고 있었으며 그의 자지가 그녀의 씹물 많은 보지살을 뚫고 들랑거리면서 나는 

쩍쩍거리는 소리와 그의 음낭이 그녀의 치골을 때리는 틱틱거리는 소리를 나는 들을 수가 있었다. 


때때로 그녀의 보지에서 방귀를 끼는 소리가 들렸는데 이것은 그녀의 보지속에 갇혀있던 공기가 그의 자지가 들어가면서 

빠져나오는 소리였다. 

그녀는 입으로 덮었던 나의 보지를 빨기 시작했습니다. 

탐이 먼저 사정을 했고, 곧이어 엘리샤, 그리고 내가 순서대로 절정을 맞이하며 씹물을 흘렀다. 


엘리샤는 무릎을 꿇고 자신의 손으로 자기 보지를 덮더니 나의 얼굴위로 올라와서 보지를 나에게 향하게 해서는 손을 치웠다. 

그래서 그녀의 보지로부터 정액이 흘러나왔으며 나는 입을 벌렸고, 그녀는 하체를 낮추었으며 나는 그녀의 보지로부터 

흘러나오는 그의 정액을 행복하게 빨아먹었다. 

그러면서 그녀는 또 다른 오르가즘을 느꼈다. 


이제 그녀는 일어나서 나를 내려다보며 미소를 지었고, 나는 그녀를 올려다 보았다. 

난 내가 다른 여자과 섹스를 갖졌다는 것을 믿고 싶지 않았으며 그 여자는 다름아닌 나의 딸이었다. 

그 이후로 3년 동안 매일처럼 나는 집으로 돌아오면 거실에서 알몸이 되었다. 


엘리샤와 나는 톰과 차례대로 성교를 가졌고, 그가 사정을 하고나면 서로의 보지로부터 그의 정액을 빨아먹었다. 

우리는 톰 이외에는 섹스를 하지 않았다. 

엘리샤와 내가 생리를 하는 기간이되면 그는 페라치오를 우리에게 받았고, 우리의 둘의 항문에 성교를 하도록 그를 인도했습니다. 


엘리샤가 자신의 항문에 그의 자지를 넣게되면 나는 그녀의 보지를 빨았다. 

그가 나의 유방과 배위에 사정을 하게되면 엘리샤는 그것을 핥아먹거나 나의 몸에 넓게 펼쳐 발랐다. 

우리는 결코 우리가 집에 있는 동안에는 옷을 입지 않았으며 톰이 단단하게 발기만 되면 즉시 엘리샤와 나는 달려들어 빨거나 

성교를 하였다. 

우리는 목욕도 함께하고 잠도 함께 잤다. 


어느날 밤 엘리샤는 나의 몸위로 올라와서 네발로 엎드리는 자세가 되었고, 톰은 그녀의 뒤에서 그녀의 항문속에 박아대고 있는 

중이었다. 

"엄마, 엘리샤, 나 멈추어야겠어, 오줌이 마렵거든." 

엘리샤는 자신의 고개를 돌려 그를 쳐다보며 말했습니다. 


"그러면 나의 엉덩이 안에 오줌을 싸. 빼면 않돼." 

"내 침대위에 오줌을 싸면 안돼!"하고 내가 말했습니다. 

"좋아요, 그럼 우리 욕실로 가요."하며 엘리샤가 화난 목소리로 말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욕실로 들어갔다. 


나는 바닥에 타월을 깔고 등을 대고 누웠고, 엘리샤는 나의 몸위에 다리를 벌리고 올라와 네발로 서는 자세가 되었다. 

톰은 그녀의 뒤에서 그녀의 항문속에 자신의 자지를 삽입했습니다. 

"엘리샤, 내가 발기되어 있으면 오줌을 싸지 못해." 

"그럼 부드러워지면 하도록 해, 그렇지만 빼지 말아, 난 나의 항문속에 오빠가 오줌을 싸는 것을 느끼고 싶어." 


엘리샤는 나의 배위에서 몸을 낮추었다. 

나는 내 배위로 톰의 음낭이 닿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그녀가 나에게 고개를 숙였기에 우리는 키스를 시작했습니다. 

나의 배는 뜨거워지기 시작했습니다. 


나는 그녀를 가깝게 잡아당겼으며 우리의 혀는 서로의 입속에 파묻혔다. 

그녀는 나의 몸위에 오줌을 싸더니 나의 얼굴에서 떨어져나가 미소를 지으며 고개를 돌려 말했습니다. 

"오빠의 부드러운 자지로 나의 항문속에 오줌을 싸줘." 

"좋아, 빌어먹을 오줌!!"하며 그는 정말로 그녀의 항문속에 오줌을 싸는 것이었다. 


"내 차례다."하며 내가 말했습니다. 

톰은 그녀에게서 벗어나더니 싱크대로 가서는 자신의 자지를 씻었다. 

엘리샤는 변기위에 앉더니 자신의 항문으로 오줌을 싸는 것이었다. 

"톰, 등을 대고 누어."하며 나는 말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등을 대고 누었고, 나는 그에게로 올라가서 엉덩이를 그의 자지쪽으로 갖다대고 그의 자지 전부가 나의 항문속으로 

들어올 때까지 나의 항문에 그의 자지를 끼워 아래로 몸을 내렸다. 

엘리샤는 엉덩이 오줌을 끝내고나서 그의 얼굴위로 자신의 보지를 갖다대며 나의 항문과 톰의 자지가 결합되어있는 쪽으로 

자신의 손을 난폭하게 돌진시켰다. 


이제 나는 톰의 몸위에서 그를 보며 결합이 되어있는 자세이며 엘리샤는 머리를 나에게 향해서 톰과 69자세가 된 것이다. 

그녀의 손가락 세개가 이제 나의 보지속으로 들어왔다. 

나는 오줌을 싸기 시작해서 그것을 그녀의 손과 톰의 몸위에 쏟아부었다. 

그리고나서 톰이 나의 항문속에서 사정을 할 때까지 그의 자지위에 나의 엉덩이를 상하로 절구를 찧었다. 


톰과 엘리샤, 그리고 나는 이제 20년 동안 사랑을 만들어왔다. 

그들 둘은 결혼을 했지만 이혼을 했습니다. 

나는 결코 재혼을 하지 않았다. 


15년 전에 나는 아기를 낳았는데 그 아기는 톰의 아이었으며 그녀의 이름은 트리쉬이다. 

그렇지만 그녀는 우리의 섹스를 쳐다만 볼 뿐 가담시키지 않았다. 

그래서 그녀는 자위를 했습니다. 

그녀는 자신의 아버지가 톰이라는 것을 알지 못했습니다. 


그녀는 엘리샤가 톰의 아내라고 생각했으며 그녀가 섹스를 요구해와도 우리 셋은 그녀와 섹스를 갖는 것을 단호히 거절했습니다. 

트리쉬는 자신의 방에서 잠을 잤으며 톰과 엘리샤는 여전히 나와 함께 잠을 잤다. 

다음 달에 나는 60살이 된다. 


나의 생일이었던 어느날 밤에 나는 톰과 엘리샤에게 그들의 옛날 방에서 잠을 자도록 요청을 했습니다. 

나는 자살을 하려는 것이다. 

나는 나의 아이들과 더 이상 섹스를 갖을 수 없었다. 

나는 지금부터는 살아있을 이유가 없다. 


나는 그 밤에 사랑하는 나의 아이들과 사랑을 만들었다. 

그것이 마지막 한번이었으며 나의 마지막 오르가즘이었다. 

이제 나의 아이들은 자신의 옛날 방으로 돌아갔다. 


나는 옷장 서랍 밑바닥에 있던 권총을 꺼내와서 벼개로 나의 얼굴을 가리고 나의 눈 사이를 겨냥해서 방아쇠를 당겼다. 

나는 나의 아이들을 사랑합니다. 

그러나 그들과 더 이상 사랑을 만들 수 없었다. 

나는 톰과 엘리샤, 그리고 트리쉬를 사랑합니다. 

Comments

Category
토렌트이슈 배너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